UPDATED.

게시글검색
Home >

광명시, 코로나19 진단검사 받은 취약노동자에게 ‘병가 소득손실보상금’23만원 지원

작성일 : 2021-01-28 11:35 작성자 : 뉴스통통

{광명시/뉴스통통 = 김연길기자}   광명시, 코로나19 진단검사 받은 취약노동자에게

‘병가 소득손실보상금’23만원 지원

- 2월 1일부터 신청, 1인당 1회 23만원 광명사랑화폐로 지급

- 先 진단검사(자가격리 이행) → 後 지원금 지급

광명시는 코로나19 진단검사 후 결과 통보 시까지 자가격리로 인해 발생하는 소득손실을 보상하는 ‘취약노동자 병가 소득손실보상금’을 1인당 23만원씩 지급한다고 28일 밝혔다.

‘취약노동자 병가 소득손실보상금’은 일용직 노동자 등 취약노동자들이 코로나19 의심 증상이 있는 경우 생계 걱정 없이 안심하고 검진을 받을 수 있도록 지난해부터 지원하고 있다.

지원대상은 2020년 12월 25일 이후 코로나19 진단검사를 받고 결과 통보 시까지 자가격리를 실시한 취약계층 노동자로 주 40시간 미만 단시간 노동자, 일용직 노동자, 특수형태노동종사자, 요양보호사가 해당된다.

광명시는 이번 지원으로 취약노동자들이 생계 걱정 없이 코로나19 진단검사를 받아 노동자들의 건강권을 보호하고 코로나19 지역 내 확산 방지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신청기간은 2월 1일부터 12월 10일까지로 신청서, 신분증 사본, 자가격리이행 및 보상금 부정수급 관련 확약서, 자격확인 입증서류 등을 이메일(arong0128@korea.kr) 또는 등기우편(광명시 시청로 20, 일자리창출과)으로 제출하면 된다.

시청 일자리창출과 방문 접수도 가능하다. 광명시는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방문접수 대신 비대면(이메일/우편) 제출을 권장하며, 서류 심사를 거쳐 광명사랑화폐로 지급할 예정이다.

광명시 관계자는 “하루 일당이 걱정되어 코로나19검사를 쉽게 받지 못하는 취약노동자들이 감염증이 의심될 때 신속하게 검사를 받을 수 있도록 소득손실보상금 지급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화성시, 청주국제공항과 업무협약 체결
  • ㈜효진에코 유근숙 회장, 오염된 환경은 자동차 매연 탓 "보다 쾌적한 지구 환경 위해 노력”
  • ‘사랑과 봉사회’, 군포시에 덴탈마스크 3만장 기탁
  • 코로나19 백신 접종하면 미용실, 음식점 등 100여 개 업소 할인 혜택
  • 여름철 폭염 대비 대응체계 강화
  • 경기교통공사, 인천교통공사와 수도권 대중교통서비스 편의증진 업무협약
  • 사비백제 왕궁 찾기 토지비축사업 보상율 95%
  • 검찰 등 수사기관 사칭 보이스피싱 각별한 주의 필요
  • 이천시『행복전령사』 일곱번째 칭찬 릴레이
  • 하남시-공무원노동조합 하남시지부, 단체교섭 상견례
  • 사랑과 봉사회, 대한적십자사봉사회 부여지구협의회에 희망나눔 붕대 기탁
  • 수원시 팔달구 , 여름 대비 폐지 줍는 어르신을 위한 안전지원
  • 광명소방서, 겨울철 소방안전대책 추진 우수관서 장려 수상
  • 광명시, 길거리 방치 폐자전거 변신...사랑의 자전거 되어 어려운 이웃에게
  • 도시철도 7호선 석남연장선 22일 첫 운행
  • 수원시 영통구 광교1동 주민자치회, 카페거리 안내지도 전달식
  • 화성시, 경비실에 미니 태양광 설비지원
  • 부천시, ‘마·마·두’ 마음돌봄 캠페인으로 청년들 위로
  • 광명소방서, 새내기 소방공무원 실무적응훈련 프로그램 운영
  • 추천기사

    많이 본 기사

    실시간 댓글

    이미지명
    이미지명
    이미지명
    상단으로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