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게시글검색
Home >

하남 덕풍전통시장 ‘차 없는 거리’... 5월 한달 간 시범운영

작성일 : 2021-04-12 20:22 작성자 : {뉴스통통 = 박래철 기자}

하남 덕풍전통시장 ‘차 없는 거리’... 5월 한달 간 시범운영

ㅣ 덕풍전통시장 내 330m 구간, 11시부터 21시까지 ‘차 없는 거리’로 시범운영

ㅣ 상인회, ‘차 없는 거리’ 하남경찰서에 지정 요청, 가결되면 정식 운영 예정

하남시와 덕풍전통시장 상인회(회장 김재근, 이하 상인회)는 골목상권 활성화와 이용자의 보행안전 확보를 위해 5월 한 달 간 덕풍전통시장을 ‘차 없는 거리’로 시범 운영한다고 12일 밝혔다.

덕풍전통시장 내 약 330m 구간(동부신협 ~ 남측 입구)을 매일 11시부터 21시까지 차 없는 거리로 운영한다.

상인회 측에서 전담인력을 배치하고 각 출입구마다 바리케이트와 배너를 설치해 차량 출입을 통제하게 된다.

시와 상인회에 따르면, 그간 시장 내 비좁은 도로에 차량 통행이 빈번해 시장을 이용하는 시민들과 보행자들이 불편을 겪는 것은 물론, 안전도 위협받아 왔다.

이에 따라, 상인회는 시장 상인과 인근 주민 등 3천여 명의 동의를 받아 하남경찰서 교통안전시설 심의위원회에 덕풍전통시장 차 없는 거리 지정을 안건으로 제출하고 시범 운영하기로 했다.

하남경찰서에서 차 없는 거리 지정 안건을 가결할 경우 이르면 6월부터 정식 운영을 시작할 계획이다.

김재근 회장은 “장기화되는 코로나19로 많은 상인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이라며, “차 없는 거리가 조성되면 전통시장 상권이 활기를 찾고 시민들도 보다 안전하고 쾌적하게 장을 보실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시 관계자는 “차 없는 거리가 침체된 지역경제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고 시민들에게 안전과 여유를 제공하는 사람 중심의 공간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운영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올해 지역경제 회복을 최우선 과제로 삼고 신장상권진흥사업 추진, 지역화폐 확대 발행, 전통시장 시설 개선 및 경영 내실화 등 다양한 정책을 펼치고 있다.

  • 군포시, 자동차세 연납하고 공제 혜택받으세요.
  • 영통구, 「원천2 지적재조사지구」온라인 주민설명회 개최
  • 의왕시, 제9기 의왕시지역사회보장대표 및 실무협의체 위원 위촉
  • 2022년 저소득층 주거환경개선 사업 대상자 모집
  • 군포시의회, 적십자에 특별회비 전달
  • 이천시, 정보공개 종합평가‘최우수’기관으로 선정
  • 양주소방서, 현충탑 참배 및 신규 소방공무원 임용식
  • 주민과 함께하는 교산신도시 개발, 초이동은 환경문제 민관협의체 구성” 밝혀
  • 경강선100만호 주택공급 논의한다
  • 군포시, 국가보훈대상자에 병원 왕복 택시 무료이용 제공
  • “양주도시공사, 2022년 임인년 새해 헌혈로 업무 시작”
  • 우만1동 효성초, 독거어르신께 생활용품 전달
  • 하남시, 제1회 경기도 평생학습대상 ‘장려상’ 수상
  • 양주시 회천2동 새마을부녀회, 이웃돕기 기금마련 김 판매 행사 실시
  • 2021 바른 식생활 선도학교로 군포 3곳 등 7곳 지정
  • 군포시의회, 군포시와 인사 업무 협약
  • 부발읍 이장단협의회, 부발읍에 백미 50포 기부
  • 군포시, 한전주 지중화사업 2단계 내년 하반기 착공
  • 군포시 공직자들, 코로나19 장기침체 지역상권 살리기 나선다.
  • 추천기사

    많이 본 기사

    실시간 댓글

    이미지명
    이미지명
    이미지명
    상단으로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