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게시글검색
Home >

횡성군청 볼링실업팀 「하누스」, 태극마크 달아

작성일 : 2021-04-21 19:45 작성자 : {뉴스통통 = 안인석 기자}

횡성군청 볼링실업팀 「하누스」, 태극마크 달아

- 양수진 국가대표, 황연주‧최애림 상비군 선발-

횡성군이 21일, 횡성군청 소속 볼링실업팀 ‘하누스’ 소속 여자볼링팀 양수진 선수가 국가대표에, 황연주‧최애림 선수가 국가대표 상비군으로 최종 선발됐다고 밝혔다.

횡성군청 볼링실업팀 ‘하누스’의 양수진, 황연주, 최애림 선수가 출전한 2021 국가대표 선발전 결승전은 지난 15일부터 20일까지 경북 구미복합스포츠센터 내 볼링경기장에서 열렸다.

이번 대회에서는 국가대표 8명, 국가대표 후보선수 4명, 상비군 10명을 선발하였으며, 양수진 선수는 국가대표에, 황연주, 최애림 선수는 상비군에 이름을 올렸다.

2016년 2월 창단한 하누스는 김희순 감독의 지도 아래, 주장 황연주 선수를 비롯해 최애림, 김연우, 이송원, 양수진, 정미경 등 6명의 선수들이 활약을 펼치고 있다.

특히 지난해는 코로나 19 속에도 대통령기 전국볼링대회 개인전 1위, 슈퍼볼링2020 3위, 여자팀 최고인기선수상, 최고 인기팀상, 퍼펙트상 등을 수상하며 실력과 인기를 인정받았다.

횡성군은 하누스를 응원하고 볼링에 대한 군민의 관심을 고취하기 위해, 이달 말까지 공식 서포터즈를 모집하고 있기도 하다.

국가대표로 선발된 하누스의 양수진 선수는 “태극마크를 달게 돼 영광이면서도 한편으론 어깨가 무겁다.

군민의 기대를 저버리지 않도록 앞으로도 멋진 활약을 펼쳐나가겠다.

아울러, 횡성군청 볼링실업팀 하누스에 대한 응원과 성원도 부탁드린다. ”고 소감을 밝혔다.

  • 청양 정산중 전국종별탁구대회 3위 차지
  • 추천기사

    많이 본 기사

    실시간 댓글

    이미지명
    이미지명
    이미지명
    상단으로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