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게시글검색
Home >

괴산군, ‘취약지역 생활여건 개조사업’ 도내 최다 추진

작성일 : 2021-05-18 11:34 작성자 : 뉴스통통 = 김중필 기자

괴산군, ‘취약지역 생활여건 개조사업’ 도내 최다 추진

ㅣ2015년 관평마을을 시작으로 총 9개 마을에서 사업 진행... 도내 최다

ㅣ지속적인 사업대상지 발굴로 농촌생활 여건 개선에 박차

충북 괴산군이 ‘취약지역 생활여건 개조사업’ 추진을 통해 농촌생활 여건 개선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지난 3월 국가균형발전위원회에서 주관한 올해 ‘2021년 취약지역 생활여건 개조공모사업’에서 괴산군 청천면 농바우마을(20억원)과 불정면 원웅동마을(18억원)이 선정됐다.

군은 지난 2019년 선정된 장연면 추점마을(22억원), 감물면 구무정마을(17억원), 2020년 선정된 청천면 대전마을(23억원), 청천면 금평마을(22억원), 사리면 도촌마을(15억원)과 이미 사업이 완료된 2개 지구(청천면 관평마을, 청천면 삼송1리 마을)를 포함하면 도내 최다인 총 9개 마을에서 ‘농어촌 취약지역 생활여건 개조사업‘을 추진하게 됐다.

군에 따르면, ‘농어촌 취약지역 생활여건 개조사업’은 기초생활수급자 등 취약계층 비율이 높고, 주거환경과 안전·생활 인프라가 전반적으로 취약한 지역의 생활환경을 개선해 행복지수를 높이고 주민 삶의 질을 높이기 위한 사업이다.

향후 연차별로 시행되는 지구별 일정에 맞춰 4년간 체계적인 시행계획을 통해 △빈집 철거 △슬레이트지붕 개량 △집수리 △마을안길 정비 △상하수관로 정비 △재래식화장실 정비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지난해 11월에는 청천면 관평마을이 사업이 완료된 전국의 농어촌 취약지역 생활여건 개조사업 55개 지구에 대한 평가에서 우수마을에 선정되는 등 모범적으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농어촌 취약지역 생활여건 개조사업은 준공 후 주민만족도가 높은 사업인 만큼 사업을 성공적으로 마칠 수 있도록 업무추진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라며 “지속적으로 신규지구를 추가로 발굴하고 공모사업 추진해 군민 거주여건 개선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충남.대전 l 충북.세종 최신 기사

  • 괴산군, 편의점CU와 함께 ‘수미감자샌드’ 출시
  • 부여군, 카자흐스탄發 코로나19 집단감염 확산 차단 총력
  • 부여군, ‘2021년 드림스타트 슈퍼비전’ 개최
  • 괴산군 청천면, 출생아에게 축하 선물 전달
  • 청양군, 효율적 공공기관 유치 전략 수립 ‘잰걸음’
  • 부여군, 코로나 위기관리 대상 공모
  • 청양군, 먹거리위원회 통해 안전 먹거리 생산․공급 체계 구축
  • 부여군, 부여10품 정비를 위한 군민 설문조사
  • 부여군, 민관 상호협력을 통한 안전한 축제추진
  • 부여군, 남면 행정복지센터 신축 기공식
  • 꿈앤들솜밸리 농특산물 가공사업 투자협약
  • 감물감자축제, 감자판매 가격 결정
  • 부여군 출향인사 법무법인 새한양 김진환 대표변호사,
  • 민선7기 부여군, 공약이행 평가‘최우수’
  • 부여군, 신뢰받는 군정 위해 청렴시책 강화
  • 괴산군, ‘괴산읍 젊음의 거리 조성사업’ 본격 추진
  • 추천기사

    많이 본 기사

    실시간 댓글

    이미지명
    이미지명
    이미지명
    상단으로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