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게시글검색
Home >

쓰레기의 변신은 무죄! ‘가을꽃’ 되어 우리 곁에 성큼

작성일 : 2021-10-02 13:36 작성자 : 신원균 기자

쓰레기의 변신은 무죄! ‘가을꽃’ 되어 우리 곁에 성큼

-서구, SL공사와 국화전시회 열어 ‘국제환경도시’ 상징 알린다-

-10월, 서구의 가을은 진한 국화꽃 향기가 가득-

-서구청, 가좌이음숲, 청라호수공원 등 8곳에서 국화작품 전시-

인천 서구(구청장 이재현)는 30일부터 ‘쓰레기가 가을꽃이 되어 우리 곁으로’라는 주제 아래 검암역 등 관내 8곳에서 국화전시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국화전시회는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의 지원을 받아 다음 달 10일까지 11일간에 걸쳐 진행된다.

국화전시회는 서구 문화충전소와 연계한 서구문화회관과 신진말공원을 비롯해 ▲완정사거리 ▲검암역 ▲청라호수공원 ▲서구청 맛고을길 ▲가좌이음숲(가좌완충녹지) 등 8곳에 꾸려져 서구 곳곳에서 주민을 만날 예정이다.

특히 이번에 선보이는 국화작품은 수도권매립지에서 발생하는 바이오가스를 열원으로 사용해 생산된 국화로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가 매립지 내 온실에서 지역주민과 함께 1년간 정성껏 키워내 의미를 더한다.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 관계자는 “지난 1년간 공사와 지역주민이 합심해 관심과 노력으로 완성한 국화작품을 구민께 선보이게 돼 기쁘다”며 “국제환경도시를 향해 나아가는 서구의 면모를 널리 알리는 상징적인 전시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서구 관계자는 “‘회복탄력 문화도시’ 서구에 아름다움을 더하는 동시에 자원순환 정책의 가시적 효과를 나타내고자 이번 전시를 기획했다”면서 “코로나19로 지친 주민들이 서구 곳곳에서 국화꽃을 보면서 작은 위로가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신원균 기자

인천 최신 기사

  • 최신 기사가 없습니다.
이미지명
상단으로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