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게시글검색
Home > 전국 > 강원ㅣ제주

횡성군, 2021 농가와 외국인근로자 만남의 날 운영

작성일 : 2021-05-21 19:28 작성자 : {뉴스통통 = 안인석 기자}

횡성군, 2021 농가와 외국인근로자 만남의 날 운영

횡성군은 21일 오전 10시, 둔내면 실내체육관에서 2021 농가와 외국인근로자 만남의 날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코로나19 장기화로 농업 분야 인력난이 심화되고 있다.

이에 법무부는 지난 3월부터 국내 체류 중이나 취업을 할 수 없는 외국인들이 계절근로에 참여할 수 있도록 취업을 허가하는 '국내 체류 외국인 한시적 계절근로 허용 제도' 시행에 들어갔다.

이에 군은 일손부족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올 초 농촌인력중개센터 운영에 들어간데 이어, '2021년 한시적 국내체류 외국인 계절근로자 프로그램'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지역 농가(42곳)와 외국인 근로자(58명), 관계자 등 110여명이 참석하며 농가와 외국인 연계, 현장 면접과 구직상담, 행정 지원 등의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농가 배정은 추첨식으로 이뤄진다.

한편, 이번 프로그램의 계약기간은 최소 1개월~5개월이며, 임금기준은 1시간 8,720원, 1일 69,760원, 1월 1,822,480원이고, 근로시간은 1일 근로시간 8시간, 주 근로시간은 40시간을 원칙으로 한다.

장신상 군수는 “농번기 일손 부족이 심각한 상황이다.

이번 행사가 농가 인력난 해소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길 바라며, 앞으로 군 차원에서도 지역 농가의 어려움을 덜어드리기 위해 더욱 많은 관심과 노력을 기울이겠다. ” 고 말했다.

  • 횡성 둔내면 새마을 부녀회, 반찬 나눔 봉사 펼쳐
  • 추천기사

    많이 본 기사

    실시간 댓글

    이미지명
    이미지명
    이미지명
    상단으로 바로가기